스타톡톡

안재현 스틸컷 오연서 이래도 돼? 구혜선이 안재현 오연서 출연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에 고추가루를 뿌렸지만, 아무런 영향도 주지 못했습니다. 오히려 두 사람은 드라마 촬영에 더 박차를 가하고 있죠. 결국 안재현 오연서는 아무런 관계도 아니었다는 것을 보여주는 대목이죠.



이처럼 배우 안재현과 오연서가 출연을 앞둔 MBC 새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이 촬영에 돌입한 가운데 오늘 안재현 스틸컷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습니다. 더불어 오연서 스틸컷도 공개가 되었는데요. 오연서야 워낙 연기를 잘해서 걱정이 없지만, 안재현은 어떤 연기를 보여줄지 좀 궁금해지네요.




MBC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은' 오는 11월 말 첫 방송 예정입니다.


안재현은 극 중 재벌 3세 이사장 역을 맡았죠. 오연서는 극중 체육 선생님으로 변신했고요.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은 꽃미남 혐오증이 있는 여자와 외모 강박증에 걸린 남자가 서로의 지독한 외모 편견과 오해를 극복하고 진정한 사랑을 만나는 명랑 쾌활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입니다. 



안재현은 외모 강박증에 걸린 이강우로 분해 안방극장에 색다른 매력을 선사할 예정이죠. 특히 이강우는 흠 잡을 곳 없는 외모로 겉보기에는 단단해 보이지만 남들은 모르는 비밀스런 과거 트라우마에 시달리며 살아가는 인물입니다. 



이날 공개된 안재현 스틸컷에서는 남다른 비주얼을 뽐내는 안재현의 모습이 담겨 기대감을 키웠습니다. 재벌3세 이사장으로 완벽 변신한 안재현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완벽한 슈트핏을 자랑하더군요. 과연 '영앤리치' 아우라를 발산하는 느낌이었습니다. 그리고 이젠 이혼하면 솔로라는 그럴까요. 한결 마음이 가벼워 보이더군요.




더욱이 주변을 화사하게 만드는 '만찢 비주얼'은 이강우 캐릭터와 200% 싱크로율을 뽐냈습니다. 안재현이 그려낼 이강우에 대한 궁금증이 커지는 대목이기도 하면서 돌아온 솔로 안재현의 포텐 터지는 드라마가 될 듯합니다.


012345


안재현과 러브 라인을 그리는 오연서는 열정 충만한 체육 선생님으로 변신합니다. 오연서가 맡은 ‘주서연’은 잘생긴 오빠들과 남동생 때문에 갖은 고초를 겪으며 자연스레 꽃미남에 대한 편견을 가지게 된 인물이죠.




극 중 안재현과 오연서가 어떻게 인연을 맺을 지, 두 남녀 사이에 어떤 이야기가 숨겨져 있을지 궁금증이 증폭되네요.


그리고 '하자있는 인간들’에서 색다른 연기 변신을 펼칠 안재현의 모습이 기대 됩니다.


'하자있는 인간들'은 ‘어쩌다 발견한 하루’ 후속이라고 합니다. 방송은 11월 말 첫 방송이라고 하네요. 기대해 주세요.


이 글을 공유합시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Talk kakaostory naver

본문과 관련 있는 내용으로 댓글을 남겨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